회원 로그인 창


로그인 메뉴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베스트 전자책

  • 40대, 다시 한번 공부에 미쳐라

    40대, 다시 한번 공부에 미쳐라
    <김병완> 저
    40대, 진짜 공부를 시작하라!

    인생이 길어짐에 따라 발생하는 변화 중에 가장 큰 변화는 40대 이후의 삶의 모습이다. 과거에는 결혼해서 십 년이나 이십 년만 참고 살면 그만이었다. 어차피 평균수명이 길지 않았기 때문에 이혼한다는 것은 너무나 큰 손해이고 거의 불가능했다. 하지만 이제는 황혼 이혼이 늘어나고 있다. 60대 이후에도 관리만 잘하면 20년 이상을 살 수 있기 때문이다. 60대에 대학에 입학하여 학문에 정진하는 사람들도 늘어나고 있다. 40대는 아직도 자신이 이룰 수 있는 목표가 남아있는 청춘인 셈이다.

    저자는 40대는 인생의 풍파를 어느 정도 겪어본 사람들이기 때문에 뜻이 작지 않고 기가 가볍지 않다고 말한다. 그리고 출세나 성공을 위해 대학 졸업장을 위해 공부하는 20대와는 근본적으로 질적으로 다른 참된 공부를 할 수 있는 시기이며, 진짜 꿈을 꾸고, 진짜 공부를 해야 할 때라고 이야기한다.
  • 내일은 내일의 태양이

    내일은 내일의 태양이
    히어리
    커다란 상처로 인해 멈춰버린 시간 사이로 다가오는 사람이 있습니다. 하지만 나는 차마 그 사람을 받아들일 수 없습니다. - 수민 어느 날 문득, 가슴에 꽂힌 사람이 있습니다. 다가갈 용기 없는 날 채근하며 그 사람 앞에 섰습니다. - 석훈 수민과 석훈, 두 사람의 가슴 따뜻한 사랑이 펼쳐집니다. -본문 중에서 그가 잠시 말을 끊고 호흡 조절을 했다. 속전속결로 끝내기로 가닥을 잡았는지 그가 빠르게 말을 잇기 시작했다. “저와 결혼해 주시겠습니까? 아, 아니, 그게 아니라……. 흠흠, 죄송합니다. 수민 씨와 교제하고 싶습니다. 수민 씨만 괜찮다면 사귀고 싶습니다.” 당황한 그가 얼굴을 붉히며 재빠르게 정정했다. 수민은 놀랐다. 뜻밖의 그의 말에 어떤 반응을 보여야 할지 무척 난감했다. “저, 그건…….” “압니다. 몇 번 얼굴 부딪힌 적 없는 사람에게서 이런 고백 받아 무척 당황스러우리란 거. 하지만 순간적인 판단이 아니라 나름대로 꽤 오랫동안 고민하고 결정한 거니 오해는 말아주십시오.” 온 힘을 다 쥐어 짜내 진심을 얘기하고 있다는 것이 확연히 드러나 수민은 차마 입을 떼어 즉각 답변을 하기가 힘들었다. 곤란하다. 이런 상황은 예상치 않았다. 아니, 예상을 꺼려했다는 것이 맞다. 그가 시간을 내달라고 부탁했을 때, 혹은 그 이전에 알아채고 있었다. 어쩌면 이렇게 되지 않을까 내심 짐작을 한 차였다. 하지만 아닐 거라고, 그럴 리 없다고 고개 저으며 미련한 망상이라고 스스로를 차분히 가라앉히며 그를 따라나선 것인데, 결국 우려했던 상황이 실현돼버렸다. 이런 걸 바라진 않았는데……. 그에 대한 호기심조차 일지 않았다고 하면 거짓말이겠지만 맹세컨대 결코 그 이상을 바라거나 하진 않았다. 그가 자신에게 관심을 보이길 원한 적은 단 한 번도 없었다. 그저 래안의 삼촌이려니 생각하려고 했고 그리 대하려 했을 뿐이다. 문득 래안의 묘한 눈빛과 묘한 의미가 불분명했던 말들이 머릿속을 스치자 그제야 다소 이해가 되지 않았던 래안의 일련의 행동들이 모두 이해가 되기 시작했다. 래안은 알고 있었던 것이다. 그래서 이것저것 자신에게 물어봤던 것이다. 바보 같으니. 그걸 지금에서야 깨닫다니. 조금만 더 생각해봤으면 벌써 눈치 챘을 일을. “꼭 지금 대답을 원하진 않습니다. 그저 가늠해주셨으면 합니다.” 가슴속에 쌓아둔 하고자 한 말을 속 시원히 모두 꺼내어서인지 그는 어딘지 모르게 후련해 보였다. 수민은 입술을 지그시 깨물었다. 이런 일은 시간을 지체해선 안 된다. 일말의 기대도, 미련도 남겨둬선 안 된다. 그것은 그의 진지한 고백에 흠집을 내는 일이다. 그의 마음에 오래도록 아파할 상처를 만드는 꼴밖에 되지 않는다. 수민은 잇새로 짧은 숨을 내쉬고는 간결하게 대답했다. “미안합니다.” 그의 눈을 마주볼 수가 없어 눈꺼풀을 아래로 내리깔았다. 정적이 흘렀다.

베스트 컨텐츠 전체목록

  • 46
  • 그 많던 싱아는 누가 다 먹었을까
  • [어린이/청소년] 그 많던 싱아는 누가 다 먹었을까
    <박완서> 저/<강전희> 그림 | 웅진주니어(웅진닷컴) | 20120203
    송도에서 보낸 어린 시절부터 서울로 온 뒤의 생활, 그리고 6.25로 전쟁을 겪을 때까지의 일을 자전적 성장소설이다. 한국적인 어머니의 이야기 등 가족사이긴 하지...
    대출: 0, 예약:0, 보유 수량:2,
  • 47
  • 타인의 사랑 1
  • [장르문학] 타인의 사랑 1
    이지환 | 로맨스하우스 | 20070427
    가질 수 없었던 위험한 욕망에서 이 모든 어긋남이 시작되었다! 자신만의 세상 속에서 수줍어하지만 사랑을 포용할 수 있는 여자, 서다은 밖에서는 화려한 스타지만 ...
    대출: 0, 예약:0, 보유 수량:5,
  • 48
  • 아들아, 당당한 부자로 살아라! - 실전편
  • [인문/사회] 아들아, 당당한 부자로 살아라! - 실전편
    이지훈 | 을파소 | 20090303
    10대들을 위한 본격적인 성공지침서
    <아들아, 당당한 부자로 살아라!>는 더 이상 10대들에게 돈 문제에 눈감고 사회의 당면과제에 거리를 두는 것을 당연시하...
    대출: 0, 예약:0, 보유 수량:5,
  • 49
  • 인문학 콘서트
  • [인문/사회] 인문학 콘서트
    <김경동>,<최재천> 등저 | 이숲 | 20100110
    KTV에서 김갑수의 진행으로 지금까지 3년 가까운 기간에 70편이 넘게 방영한 '인문학 열전' 시리즈 가운데 백미 열세 편을 골랐다. 고미숙, 황경식 등 서로 다...
    대출: 0, 예약:0, 보유 수량:2,
  • 50
  • 나는 죽을 때까지 재미있게 살고 싶다
  • [문학] 나는 죽을 때까지 재미있게 살고 싶다
    <이근후> 저 | 갤리온 | 20130308
    죽음의 위기를 몇 차례 넘기고 일곱 가지 병과 더불어 살아가면서도 늘 유쾌한 노(老)학자와
    베스트셀러 『서른 살엔 미처 몰랐던 것들』의 저자 김선경이...
    대출: 0, 예약:0, 보유 수량: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