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창


로그인 메뉴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콘텐츠 상세보기
체 게바라 자서전


체 게바라 자서전

체 게바라 | 황매

출간일
2009-03-17
파일형태
KML
용량
31 K
지원 기기
PC
대출현황
보유2, 대출0, 예약중0
전자책 프로그램이 정상적으로 설치가 안되시나요?전자책 프로그램 수동 설치
콘텐츠 소개
저자 소개
목차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꿈 꾸는 영웅 체 게바라의 사상과 신념의 기록! 23살에 라틴아메리카를 여행하다 혁명가의 꿈을 품었고, 26살에 제국주의와 싸우기 위해 과테말라에서 총을 들었고, 18살에 쿠

저자소개

지은이 체 게바라 1928년 아르헨티나 로사리오의 상류층 가정에서 태어나 부에노스아이레스 의과대학에서 의학을 전공하며 시인을 꿈꾸다가 여러 차례 남미대륙을 여행하면서 일생일대의 전환기를 맞게 된다. 1951년 23살의 체 게바라는 친구 알베르토 그라나도와 함께 조국 아르헨티나를 떠나 안데스 산맥을 가로지르고 칠레 해안을 따라 사막을 횡단한 후 아마존으로 뛰어 들겠다는 계획으로 쿠바, 콜롬비아, 베네수엘라를 거쳐 다시 아르헨티나로 돌아오는 8개월간의 긴 여행길에 오른다. 1954년 과테말라 혁명에 참가했다가 탈출한 체 게바라는 멕시코로 망명한 후 1955년 카스트로를 만나 쿠바혁명이 성공할 때까지 반군사령관으로서 게릴라 투쟁을 이끈다. 1959년부터 쿠바 혁명정부의 2인자로 중앙은행 총재와 산업부 장관 등을 역임한다. 한편, 소련을 방문하고 돌아와서는 소비에트 체제의 붕괴를 조심스럽게 예견하기도 했다. 1965년 4월 어느날, 나는 정치가가 아니라 혁명가이다. 쿠바에서 내가 할 일은 모두 끝났다라는 편지를 남기고 홀연히 사라졌다. 1967년 10월 8일 부상을 입은 체 게바라는 미국이 지휘하는 볼리비아 반군추격대에 생포되어 다음 날 지금의 실패는 결코 혁명의 종말이 아니다라는 유언을 남긴 채 총살되었고, 시신은 은닉되었다. 그의 나이 39살 때였다. 그의 유해는 30년이 지난 1997년 발견되어 쿠바로 돌아왔다.

목차

프롤로그 1. 뿌리 2. 여행 : 아르헨티나 속으로 3. 여행 : 라틴아메리카를 처음으로 돌아보다 4. 여행 : 두 번째로 라틴아메리카를 보다 4 - 1 세 가지 보는 법 4 - 2 멀리서 온 편지 그리고 끝나지 않은 일기(1953-1954) 4 - 3 멀리서 온 편지 그리고 끝나지 않은 일기(멕시코 1954-1956) 5. 시에라 마에스트라에서 쓰는 이야기 6. 렌즈 너머로 7. 질문들에 재치 있게 답하다 8. 무장한 동지들 9. 진솔한 편지들 10. 시인들이 주고받은 편지 11. 나의 아이들에게 12. 아프리카 : 서쪽에서 불어오는 바람, 동쪽에서 불어오는 미풍 13. 만족을 모르는 독서광-문학비평 14. 볼리비아 : 방패를 들고, 공상의 나래를 펴고 15. 기억 속의 이미지 역자후기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4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