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창


로그인 메뉴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콘텐츠 상세보기
청소년 토지 1 - 1부 1권


청소년 토지 1 - 1부 1권

박경리 | 이룸

출간일
2005-10-11
파일형태
XML
용량
1013 Bytes
지원 기기
PC
대출현황
보유5, 대출0, 예약중0
전자책 프로그램이 정상적으로 설치가 안되시나요?전자책 프로그램 수동 설치
콘텐츠 소개
저자 소개
목차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박경리 대하소설로 청소년들의 눈높이에 맞추어 재출간 되었다. 컬러 삽화와 큰 활자, 쉬운 어투가 어린이와 청소년들이 읽기에 안성맞춤이다. 경상남도 하동군을 배경으로 한 집안의 몰락과 재기과정을 그린 이 소설은 우리나라 근, 현대사의 과정을 여과없이 보여주고 있다. 만석꾼 최씨 집안의 주인인 최치수가 마을 건달들에게 독살되면서 최씨 집안이 몰락의 길을 걷게 되고, 마침내는 일제의 눈을 피해 용정으로 야간도주하게 된다. 그러나 그곳에서 재기, 다시 옛땅과 집을 사들여 귀향한다. 각계각층의 인물들이 저마다 개성 있게 등장하면서 흥미롭게 이야기를 이끌어간다.

저자소개

1926년 10월 28일 경남 충부에서 출생하여 진주여고를 졸업하였다. 1955년 단편「계산」으로 현대문학 8월호에, 이듬해에는 단편「흑흑백백」으로 역시 현대문학 8월호에 추천되었다.

1957년 31살 때 단편「전도」「불신시대」「영주와 고양이」를 출간하였다.「불신시대」로 제3회 현대문학 신인문학상을 받았고, 1959년에는 장편「표류도」로 제3회 내성문학상을 수상하였다. 1960년에는 장편「내 마음은 호수」와「성녀와 마녀」를 연재하였으며, 1962년에는 장편「김 약국의 딸들」을 출간하였다. 1964년에는「파시」를 동아일보에 연재하였고, 장편「시장과 전장」을 출간하였다. 이듬해인 1965년에는 제2회 여류문학상을 수상하였다.

1969년에는 43세의 나이로 장편「토지」1부를 현대문학에 연재하기 시작하였고, 1972년에 2부를 문학사상에 연재하면서「토지」1부로 제7회 월탄문학상을 수상하였다. 이어 1979년에 수필집「Q씨에게」를 출간하였고, 1988년에는 시집「못 떠나는 배」를 출간하였다. 1994년, 드디어 한국문학사에 한 획을 그은「토지」5부를 완결하였고, 1996년에는 토지문화재단을 설립하였다.

현재는 연세대학교 인문대학 국어국문학과 전공 석좌교수로 있다.

목차

머리말 제1장 어둠의 발소리 한가위 수수께끼 장날 마을 아낙들 오광대 서울 양반 무당의 딸 악당과 마녀 김 훈장과 조준구 습격 유혹 서희와 길상 제2장 추적과 음모 사라진 여자 윤씨 부인의 비밀 나는 아무렇지도 않다 암시 양반의 행패 황금의 무지개 금지옥엽 사냥 부록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4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